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
사이트 맛집 프렌즈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교통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뉴스 비즈니스키워드
최종편집일 : 2018-08-17 (금)
전체기사 군산e뉴스 사건사고 새만금 지역얼굴 제보하기
 뉴스 홈 > 군산시 > 군산e뉴스
근대역사박물관, 한국전쟁 유물 기증식
 [2018-06-08 17:58]
군산근대역사박물관(이하 박물관)은 지난 8일 군산영광교회 임용섭 담임목사를 초청해 유물 기증증서와 감사패를 전달하는 유물 기증식을 시청 면담실에서 가졌다.


임용섭 목사는 한국 현대사 연구에 있어 큰 도움이 될 한국전쟁 유물을 기증했다.


이번에 기증받은 유물은 한국전쟁 참전미군이 소장한 태극기와 블러드칫(Blood Chit)으로, 박물관은 약 한달 간 기증유물에 대해 본격적인 자료조사와 유물정비를 추진했으며 당시 사진자료와 임용섭 목사, 임 목사의 부인 박경이씨의 구술 자료를 토대로 분석을 진행했다.


태극기에는 1950년 7월 6일부터 10월 20일까지 한국전쟁에 파견된 미군들의 기록이 담겨있으며, 이들은 한국전쟁 발발 초기 부산에 파견된 미군 24사단으로 추정되며 총 35명(미군 32명, 한국군 3명)의 서명이 태극기에 온전히 기록돼 있다.


특히 평화의 지역(Peas Section), 승리(Victory) 등 전쟁이 끝나길 바라는 소망이 담긴 문구도 함께 기록되어 있어 전쟁 속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고, 국적에 상관없이 전우애로 뭉친 당시 군인들의 모습을 태극기를 통해 짐작할 수 있다.


함께 기증된 생환도움요청문인 블러드칫(Blood Chit)은 전쟁에 참여한 미군들이 위험에 처했을 때 생명의 안전 보장과 미군부대로의 인도를 요청하는 표식으로, 도움을 받은 후 보상을 약속하는 증표로서 이용된 점이 특징이다.


향후 기증된 유물은 보존처리 후에 박물관 2층 기증자 전시실에서 선보일 예정이며, 유물에 대한 소개는 물론 일반인들이 당시 한국전쟁의 참상을 이해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진자료 등의 콘텐츠도 함께 제공된다.


임용섭 담임목사는 “미국 시카고 유학 당시 한국전쟁 참전 미군으로부터 의미 있는 태극기를 소중히 간직해 달라고 부탁받았다”며 “수탈과 저항의 역사를 보여주는 박물관에서 가치 있게 전시되었으면 하는 소망을 담아 기증을 결심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물관 관계자는 “6·25 한국전쟁에 참전했던 미군들의 파견지역과 그들의 이름 등이 확인되어 한국 현대사 연구에 중요한 사료적 가치를 지니고 있다”며 “기증된 유물의 고증과 복원작업을 진행해 다양한 전시유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군산사랑 핫 클릭
약 사반세기만에 다시 쓴 군산의 ‘폭염史’
군산만의 독특한 라면 탄생하나?
군산농협. 조합원 자녀에 장학금 지급
호원대 씨름 전국 대회서 들어메치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가장 많이 본 기사 5
전북 군산서 60대 운전사..
군산농협. 조합원 자녀에 장..t
호원대 씨름 전국 대회서 들..t
“싱그러운 허브의 매력에..t
KBL, 군산시에 장학금 및 농..t
직접 만든 자동차로 열정의..t
군산서, 아동학대·성범죄 ..t
‘버스커즈 인 군산-시즌 6..t
개화기에서 신한복까지 패..t
군산청년회의소-영광중학교..t
시민이 공감하는 소통행정..t
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
회사소개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