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
사이트 맛집 프렌즈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교통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뉴스 비즈니스키워드
최종편집일 : 2018-04-25 (수)
전체기사 군산e뉴스 사건사고 새만금 지역얼굴 제보하기
 뉴스 홈 > 군산시 > 군산e뉴스
오랜 벗 떠난 곳에 아담한 사랑채 오다
월명동 유명 게스트하우스, 명칭 변경
 [2018-04-06 23:33]
지역의 유명 게스트하우스가 정든 이름을 보내고 새로운 이름을 내걸었다.


바로 SNS를 통해 일본식 가옥 풍의 이국적인 외관으로 유명세를 얻고 있는 여미랑 게스트하우스.


여미랑은 悆(잊을 여), 未(아닐 미), 廊(사랑채 랑)으로, 일제강점기 아픔이 서려있는 군산의 역사를 잊지 말자는 의미를 담았다.


이로써 ‘오랜 친구의 집’ 이라는 고우당(古友堂) 이라는 간판은 단지 내 카페테리아에서만 볼 수 있게 됐다.


여미당 게스트하우스는 군산시에서 위탁 운영하는 곳으로, 지난 2013년부터 지난해 10월 말까지 5년간 운영해 온 고우당 게스트하우스의 위탁 기간이 만료됨에 따라 지난 2월 영업을 시작했다.


연면적 2928㎡에 숙박 시설과 카페테리아, 식당 등 총 10채의 일본식 가옥으로 단지화돼 있다.


숙박 시설은 시스템 냉·난방 시설 및 다다미방을 갖춰 일본식 건축양식을 재현했다.


단, 게스트하우스 객실을 구분하는 춘하추동(봄, 여름, 가을, 겨울)은 그대로 사용한다.


여미랑 관계자는 “여미랑은 일제강점기 군산의 역사를 잊지 말자는 뜻도 지니고 있지만, 군산을 찾아오는 손님들이 쾌적한 공간에서 편히 쉬다 가셨으면 하는 바람도 있다”며 “이곳 숙박시설이 군산 여행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군산사랑 핫 클릭
더민주당 군산시장 후보로 강임준 확정
군산대학교 2018 황룡상 시상식
2018년 저수지·배수장 비상대처훈련
동군산병원 삼성서울병원 무료 시민강좌 호응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가장 많이 본 기사 5
전북 군산서 60대 운전사..
군산대학교 2018 황룡상 시상..t
2018년 저수지·배수장 비상..t
동군산병원 삼성서울병원 ..t
시, 추경예산안 처리 위해 ..t
"해경 홍보대사를 명 받았습..t
농기계 안전 및 현장이용 교..t
‘봄 나들이는 군산야외수..t
지역 주민들, 원도심학교 활..t
청소년 3대3 길거리 농구대..t
근대역사박물관 ‘박물관 ..t
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
회사소개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