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
사이트 맛집 프렌즈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교통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뉴스 비즈니스키워드
최종편집일 : 2018-10-22 (월)
전체기사 군산e뉴스 사건사고 새만금 지역얼굴 제보하기
 뉴스 홈 > 군산시 > 군산e뉴스
임정엽 도지사 예비후보 “군산회생 특단 대책 마련하라”
14일 기자회견서 강조
 [2018-05-14 15:04]
임정엽 전북도지사 예비후보는 14일 군산시청 브리핑 룸에서 “군산공장이 제외된 정부의 한국GM 경영정상화 방안”을 지적하며 “정부는 군산경제 회생을 위한 특단의 대책을 즉각 마련하라”고 요구했다.

임 예비후보는 박주현 민주평화당 군산경제비상대책위원장과 함께 “정부가 지난 10일 8000억 원의 혈세를 투입하는 한국 GM 경영정상화 방안을 최종 확정했다”면서 “그런데 정부는 협상 내내 낙후지역인 군산을 철저하게 배제하고 경남 창원과 부평공장을 살리는 방안에만 몰두했다”고 성토했다.

이어 “군산조선소 협력업체는 82곳에서 22곳으로 줄면서 무려 64곳이 도산했고 근로자도 5250명에서 391명으로 줄어 군산경제는 초토화됐다”며 “반면 경영악화로 망하게 된 대우조선, STX조선 등은 지난 십년간 20조원이 넘는 혈세가 흘러들어갔다”고 비판했다.

임 예비후보는 문재인 대통령 후보시절 군산조선소 존치 약속을 상기했다.

그는 “문재인 대통령은 후보 시절 군산조선소 폐쇄가 없을 것이라고 공약해놓고, 본인이 대통령 된 지 2개월 만에 군산조선소를 폐쇄했다”며 “나중에라는 말을 이젠 절대 믿을 수 없다”고 격앙했다.

이어 “군산경제 재건방안 없는 원칙 없는 지원을 평화당은 결코 용납할 수 없다”면서 “평화당 군산경제비상대책위원회는 군산 경제를 재건하고 전북의 혁신성장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다짐했다.


군산사랑 핫 클릭
“몸이 불편한 건 아무 문제 되지 않아요”
군산대, 중간고사 기간 동안 학생들에게 천원밥상
조업철 맞아 도서지역 안전사고 환자 증가
[공연] 군산시향, 제56회 기획연주회 개최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가장 많이 본 기사 5
전북 군산서 60대 운전사..
“몸이 불편한 건 아무 문제..t
군산대, 중간고사 기간 동안..t
조업철 맞아 도서지역 안전..t
[공연] 군산시향, 제56회 기..t
수송동, 아나바다 장터 개최..t
군산대-(사)한국아동청소년..t
시&한국조폐공사, 군산사랑..t
군산시-롯데몰 군산점, 드림..t
군산선수단 전국체전서 11개..t
시, 동국사 주변 역사유물전..t
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
회사소개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