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
사이트 맛집 프렌즈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교통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뉴스 비즈니스키워드
최종편집일 : 2018-06-20 (수)
전체기사 군산e뉴스 사건사고 새만금 지역얼굴 제보하기
 뉴스 홈 > 군산시 > 군산e뉴스
군산전북대병원 토지 매입 본격화
시, 이달 중 공고 및 설명회 등 행정정찰 진행
 [2018-03-12 19:03]
군산시가 군산전북대병원 개발의 첫 신호탄인 토지매입을 신속히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최근 시에 따르면 사정동 194-1번지 일원 9만8850㎡(2만9000여평)부지에 군산전북대병원이 추진되고 있는 가운데 조만간 사업부지에 대한 보상 관련 공고를 내고 본격적인 사전 행정절차에 나설 예정이다.

이번 보상 공고를 시작으로 주민설명회 등을 거쳐 토지 감정이 진행 될 예정이며 빠르면 4~5월부터 부지 매입이 이뤄질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해당 부지 소유주는 총 31명이며 토지매입비용으로 160억원이 책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시는 원활한 부지매입을 위해 기존에 확보한 특별교부세(80억원)와 함께 병원건립 총 출연금 203억여원 중 일부를 예산 한도 내에서 우선 출연키로 했다.

다만 토지 소유주와 원만한 보상협의가 사업 속도의 관건이 될 전망이다.

책정된 예산이 토지 소유주의 요구액과 큰 차이가 날 경우 또 다른 난관에 부딪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런 가운데 시는 군산전북대병원 부지에 묶여 있는 개발허가제한 완료 기간인 2019년 10월 8일까지 부지 매입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이와함께 시간 단축 등을 위해 교통영향평가와 환경영향평가 등 도시계획시설결정 용역도 병행 추진키로 했다.

당초 부지 매입은 전북개발공사에서 추진키로 했으나 병원 측의 요청으로 시가 직접 토지매입 업무를 추진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병원측은 부지 매입에 따른 수수료 문제와 함께 해당 지자체에서 직접 나설 경우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다는 판단 하에 이 같은 요청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산시와 병원 측이 지속적인 논의를 통해 부지 매입 등 시작을 알리면서 그 동안 터덕거렸던 이 사업이 일단 조금씩 탄력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시 관계자는 “토지주들과 협의가 어떻게 진행될지 알 수 없지만 군산시가 토지 매입을 하기로 한 만큼 차질없이 빠르게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병원 재련마련에도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도는 최근 군산조선소 및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와 관련 “군산시가 요청한 군산 전북대병원 설립 등에 대해서도 범정부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재정적 지원을 직접 챙겨달라"고 이낙연 총리 등에 건의하기도 했다.


군산사랑 핫 클릭
군산시, 유흥주점 방화사고 수습 ‘총력’
영광여고 이현철 교장 학생 영어학습 앱 개발
청소년 정책제안집 책으로 나온다
부설초 푸른소리 중창단 최우수상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가장 많이 본 기사 5
전북 군산서 60대 운전사..
영광여고 이현철 교장 학생..t
청소년 정책제안집 책으로..t
부설초 푸른소리 중창단 최..t
한국전쟁 참전용사 할아버..t
'군산에 희망을’ 연예인자..t
[공연] ‘코드집합소’ 동호..t
‘자장면 나눔으로 이웃사..t
군산조선해양기술사업협동..t
호원대, 교수 수업역량강화..t
제일고 김재광 군, 전국지리..t
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
회사소개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